Untitled Document
 
 
 
 
 
홈 > 홍보센터 > News & Notice
 
 
작성일 : 13-01-02 15:23
삼성重, 남부발전과 ‘해상풍력 발전시대’ 닻 올린다
 글쓴이 : 대양컨설턴…
조회 : 4,676  

삼성중공업과 한국남부발전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제주도에 대형 해상풍력단지를 건설해 본격적인 ‘해상풍력 발전시대’를 연다.
삼성중공업은 '대정해상풍력발전'으로부터 7MW급 해상풍력발전기 12기를 수주해 84MW의 단지를 조성한다고 14일 밝혔다. ‘대정해상풍력발전’은 지난 달 남부발전과 삼성중공업이 출자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SPC)이다.
이에 따라 삼성중공업은 ’14년말까지 공사를 마무리해 ’15년부터 상업운전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남부발전은 향후 대정해상풍력단지를 200MW로 확장할 계획이어서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
제주도 서귀포시 대정읍 앞 바다 2km 지점, 수심 약30m 해상에 건설할 대정해상풍력단지는 바람이 많기로 유명한 제주에서도 특히 균일한 바람 때문에 풍력발전의 최적지로 꼽힌다.
삼성중공업이 개발한 7MW급 해상풍력발전기는 세계 최대 용량급으로 허브까지 높이가 110m, 블레이드 회전 반경인 로터 지름도 세계 최대인 171m에 달해 발전 효율을 극대화했고 일반적인 풍력발전기 수명(20년)보다 25% 긴 25년으로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이번 수주에서 삼성중공업은 터빈과 함께 해상에 설치하는 자켓타입의 하부구조물까지 설계에서부터 구매ㆍ제작ㆍ설치ㆍ시운전을 턴키로 일괄 공사하는 방식인 EPCI로 수주해 삼성중공업의 해상풍력발전 프로젝트 종합 수행능력을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해상풍력발전기를 EPCI로 수주한 경우는 삼성중공업이 처음이다.
노인식 삼성중공업 사장은 “대정해상풍력단지는 우리나라 최초의 해상풍력발전단지로서 의미가 있을 뿐 아니라 세계 최대용량 해상풍력발전기의 상업운전을 통한 트랙 레코드 확보도 가능해졌다”며 “향후 유럽시장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선점하게 됐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한국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Total 2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 동부건설, 해상풍력발전사업 진출 본격 시동 대양컨설턴… 01-02 5025
20 삼성重, 남부발전과 ‘해상풍력 발전시대’ 닻 올린다 대양컨설턴… 01-02 4677
19 가거도항 태풍피해 복구 재공고 임박 대양컨설턴… 01-02 4985
18 턴키 연륙교 건설공사 2건 계약요청 김흔 08-13 4827
17 정신건설, 430억 사우디 항만터미널 수주 김흔 08-13 4129
16 현산, 삼척그린파워 연료하역부두 수주 김흔 08-13 4440
15 다대포항 외곽방파제 축조 집행 임박 김흔 08-13 4214
14 하반기 새만금 토목공사 발주 김흔 04-18 4526
13 항만재개발사업 부동산투자회사도 참여 김흔 04-18 4124
12 삼성물산, 1709억원 규모 싱가포르 매립공사 수주 김흔 04-18 4173
11 새 턴키제도, 지자체 심의 공정성 ‘악화’ 김흔 04-18 4036
10 남동발전, 제주 앞바다에 60MW급 국산 해상풍력단지 개발 김흔 04-18 4173
9 한라건설, ‘울산신항’ 2천억 턴키 월척 김흔 04-18 4612
8 쌍용건설, 파키스탄 카라치항만 재건공사 수주 김흔 04-18 4241
7 포스코건설, 새만금 신항만 방파제 2공구 수주 김흔 02-01 6619
 1  2